Home / 뉴스 / 교육청소년 / 이충호의 ‘hip한 영어’

이충호의 ‘hip한 영어’

눈에 쏙 들어오는 이충호의 ‘hip한 영어’①

내가 외국어를 즐겁고도 쉽게 배운 비결은 인용구에 있었다. 그리고 외국어는 밑져야 본전이라는 자세도 매우 효과적이었다.  한국인이 한국어를 못한다면 창피할 노릇이지만 외국어를 못한다고 해서 그런 평을 받을 이유는 하나도 없기 때문이다. 이른바 ‘아륀쥐orange’족이라고 자칭하는, 오만과 편견을 가진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