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문화예술 / [詩시나브로] 이, 별 – 심종록

[詩시나브로] 이, 별 – 심종록

정현우(시인)
 
 이별을 해야 별이 된다는 걸, 별은 홀로 빛난다는 걸 그리하여 이별은 이, 별은 아름답다고 말하는 시인은 얼마나 많은 이별을 한 걸까? 얼마나 많은 이별을 해야 별이 되는 걸까?
 
 회자정리(會者定離)라 하지 않던가. 모쪼록 우리들의 이별이 아름답기를. 적어도 헤어질 때 “내가 사준 금반지 내놔” 하며 싸우지 말기를. 하여 서로의 별을 그리워하며 연민하며 바라볼 수 있기를, ‘초저녁달처럼 싱싱한 이, 별’에서 만큼은….

Check Also

[詩시나브로] 설국- 권대웅

 밤눈은 등불을 찾아 내린다. 가로등 밑으로도 내리고 불빛 새나오는 창가에도 내린다. 실제로 그런 게 아니라 …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