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교육청소년 / 도서대출 더 쉬워진다

도서대출 더 쉬워진다

도내 17개 교육도서관 중 8곳 RFID 시스템 도입 예정
대기시간 없이 신속하게 대출 받을 수 있어

 
 강원도교육청은 올해 도서관 대출반납시스템을 바코드 방식에서 ‘RFID방식’으로 바꾼다.
 
 ‘RFID’란 극소형 칩에 상품정보를 저장하고 안테나를 달아 무선으로 데이터를 송신하는 장치다. 무선인식이라고도 하며, 반도체 칩이 내장된 태그(Tag), 라벨(Label), 카드(Card) 등의 저장된 데이터를 비접촉으로 읽어낸다.
 
 RFID시스템을 도서관에 도입하면 한 권씩 처리하는 기존 바코드 시스템과 달리 여러 권의 도서를 한 번에 대출·반납할 수 있다. 직원을 통하지 않고 대출·반납이 가능해져 이용자는 대기시간 없이 신속하게 자료를 대출받을 수 있다. 또, 체계적인 도서관리도 이뤄진다.
 
 도교육청은 올해 산하 17개 교육도서관 중 8곳에 RFID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며, 2020년까지 도내 모든 교육문화관, 교육도서관에 RFID 시스템을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춘천의 경우 신사우도서관 등을 비롯해 관내 모든 도서관이 RFID 시스템으로 운영되고 있다. 그러나 학생들이 많이 이용하는 강원대·한림대 도서관은 RFID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허남덕 도교육청 지식정보과장은 “전국 공공도서관 RFID 구축률은 70%가 넘었으나 강원도는 아직 37%정도에 머무르고 있다”며 “강원도교육청 RFID시스템 설치율을 2020년까지 전국 수준으로 끌어올리고, 사업이 완료되면 회원증 1개로 전국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는 국립중앙도서관의 ‘책이음서비스’도 도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지현 시민기자

Check Also

“폐교 지속적으로 관리”

도교육청, 실태점검 통해 다양한 활용상황 대비 상반기 19곳 선정해 점검…하반기에는 9월에 실시 예정    강원도교육청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