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밀집지역, 투표율과 득표율에 영향 커
인구밀집지역, 투표율과 득표율에 영향 커
  • 총선특별취재팀
  • 승인 2016.04.07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대 총선에서 김진태, 안봉진, 무소속 허천 후보로 치러진 3자 구도에서 지역별 투표율과 득표율 분석에 따르면, 이번 선거 당락의 결정적 요소는 인구밀집지역의 득표율이라고 한다.

19대 총선 춘천지역 전체 유권자 21만4천735명 중 석사·퇴계·강남·동면·동내면 등 아파트 밀집지역 유권자는 13만1천958명으로 전체 유권자의 61.4%가 넘었다. 결국 이 지역 야권 지지성향 유권자들의 투표 향배가 당락의 결정적 요소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역대 춘천 선거에서 나타난 여촌야도 현상이 이번 선거에서도 유효할 것이라는 분석에 대체로 별 이견이 없다. 농촌지역이라 할 수 있는 읍·면 지역 유권자가 전체 유권자의 10%밖에 되지 않아 결국 도심권 득표율이 당락의 결정적 변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총선특별취재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