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시 문화도시 추진단 출범
춘천시 문화도시 추진단 출범
  • 춘천사람들
  • 승인 2018.07.18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지정 사업 참여, 선정되면 국비·지방비 200억원 투입
10월 말까지 5~10곳 예비 선정·시행 후 내년 말 첫 지정


춘천시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하는 ‘문화도시’ 지정 사업에 본격 도전한다.

시는 지난 9일 오후 3시 시청 3층 중강당에서 ‘춘천시 문화도시 추진단’ 출범식을 열고 다음달까지 신청하는 문체부의 제1차 문화도시 지정 사업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문화도시’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문화를 통해 지속가능한 지역발전을 이루고 지역주민의 문화적 삶을 확산시킬 수 있도록 지정된 도시를 말한다.

문체부는 매년 5~10개 도시를 선정, 오는 2022년까지 30개 내외의 문화도시를 지정할 예정이다. 문화도시로 지정된 지자체는 향후 5년 동안 국비 100억원과 지방비 100억원을 합쳐 200억원을 투입해 문화특화도시를 조성할 수 있다. 1차 문화도시 사업은 다음달 말까지 ‘문화도시 조성계획’을 제출하는 지자체를 대상으로 심의해 10월 말 예비사업 지자체 5~10개를 선정하고, 1년간 예비시행을 거쳐 내년 말 첫 문화도시를 지정하게 된다. 지정분야는 역사·전통, 예술, 문화사업, 사회문화, 지역자율 분야 등이다.

이재수 시장은 당선 직후부터 ‘문화특별시’ 구상의 조기 실행을 위해 시민정부 준비위에 문화특별시위원회를 설치하는 한편, 전문가 집단으로 구성된 문화도시 추진단 구성을 추진해 왔다. 집행위원장에 선임된 최영재 위원장은 “춘천만이 가진 역사·문화·예술적 자산이 풍부하다는 것을 이번 준비과정을 통해 발견했다. 시민들의 아이디어와 민의를 모으는 것 자체가 문화도시의 출발점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화도시 추진단
집행위원장 최영재(한림대 교수)
추진위원 권순석(문화컨설팅 바라) 김원동(강원대 교수) 김흥성(전 G1 보도국장) 성경일(강원대 교수) 신정호(춘천시문화재단 팀장) 원용기(전 문화제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 이경구(한림대한림과학원 부원장) 한광호(㈜ 산E&C 건축사사무소 대표) 허준구(춘천문화원 사무국장)

오동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