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새 희망으로~
새해 새 희망으로~
  • 전흥우 편집국장
  • 승인 2018.12.31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면 북배산에서 바라본 일출.    사진=이창호 조합원
서면 북배산에서 바라본 일출. 사진=이창호 조합원

한 해가 가고 또 새 해가 떠오른다.

삶은 늘 기대와 좌절이 교차된다.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의 연이은 개최에 한반도 평화가 눈앞의 현실로 다가오는가 싶어 한편으로는 설레고 또 다른 한편으로는 열광했다. 그러나 아직은 갈 길이 멀어 보인다. 그 사이 경제는 곤두박질치고, 정치는 여전히 구태의연할 뿐이다. 지난 지방선거 결과도 마찬가지다. 소문만 요란할 뿐 먹을 게 없는 잔치판이다.

그래도 변화에 대한 기대감을 버릴 수는 없다. 늘 속는 줄 알면서도 내일은 오늘보다 나을 것이라는 간절한 마음으로 새로운 꿈을 꾸는 게 사람이고 삶이다. 새 술은 새 부대에 부어야 하듯이 새해에는 새로운 희망을 실어야 마땅한 일이다.

바다를 헤치고 산을 뚫고 솟아오르는 저 해처럼 붉은 기운으로!

전흥우 편집국장

Tag
#일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