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 배정, 내년부터 ‘선지원 후추첨’
고등학교 배정, 내년부터 ‘선지원 후추첨’
  • chunsa
  • 승인 2019.04.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 선택권 보장, 원거리배정 보완

2020학년도 도내 평준화 고등학교 입학전형부터 원하는 학교에 선지원할 수 있게 된다.

2013년부터 평준화된 춘천지역 고등학교는 7년간 무작위 추첨(임의배정) 방식으로 고등학교 배정이 이뤄진 탓에 지나친 원거리 배정에 힘겨워하는 학생, 학부모가 많았다.

강원도 교육청은 지난 21일 ‘강원교육발전자문위원회’을 열어 ‘평준화 지역 고등학교 입학전형 제도 개선안’을 심의했다. 회의 결과 2020년 고등학교 배정을 위해 선지원 후추첨 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
강원도 교육청은 지난 21일 ‘강원교육발전자문위원회’을 열어 ‘평준화 지역 고등학교 입학전형 제도 개선안’을 심의했다. 회의 결과 2020년 고등학교 배정을 위해 선지원 후추첨 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강원도교육청(교육감 민병희)은 지난 21일 강원교육발전자문위원회를 열고 ‘평준화 지역 고등학교 입학전형 제도 개선안’을 심의한 결과 원하는 학교를 선지원함으로써 학교 선택권을 보장하는 데 의견을 모았다. 

내년부터 중학교 배정처럼 원하는 학교에 선지원하고 후추첨 배정하게 되는데 춘천같이 학교가 일정지역에 분포되어 있는 시군에 대해서는 차별화된 방법도 고려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장주열 기획조정관은 “그간 강원도만 선지원 없이 임의배정을 해 왔다. 이에 학교 선택권 보장하고 통학거리를 고려한 배정방법을 모색했다”면서 앞으로 “전문가 용역을 추진하는 등 학생에게 최고의 만족을 주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은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