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들과 지역복지관이 만드는 ‘우리 동네 간이 장터’
주민들과 지역복지관이 만드는 ‘우리 동네 간이 장터’
  • 유용준 기자
  • 승인 2019.06.03 0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종합사회복지관…“정감 있고 역동적인 마을공동체 만들 것”

춘천종합사회복지관(관장 홍나영)은 지난달 29일 후평3동 지역 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우리 동네 간이 장터(이하 우동간장)’ 행사를 진행했다.

지난달 29일 춘천종합사회복지관 일대에서 ‘우리 동네 간이 장터’가 열렸다. 사진=춘천종합사회복지관
지난달 29일 춘천종합사회복지관 일대에서 ‘우리 동네 간이 장터’가 열렸다.       사진=춘천종합사회복지관

‘우동간장’은 정기적인 소규모 장터를 개최해 정감 있고 역동적인 마을 분위기를 조성하며,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자발적으로 소외된 이웃에게 기부해 전통적인 마을공동체를 만드는 데 목표를 두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20여 팀이 참가해 캐리커처 그리기, 스포츠 테이핑, 먹거리 장터 등 다채로운 코너를 마련했다.

춘천종합사회복지관 홍나영 관장은 “이번 ‘우동간장’을 통해 주민들이 이웃에 사랑을 나누며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용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