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멋집] 회냉면이 맛있는 집
[맛집 멋집] 회냉면이 맛있는 집
  • 이철훈 시민기자
  • 승인 2019.07.26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무숲 ‘양구함흥손냉면’

초복을 시작으로 여름맛 나는 찜통더위가 시작됐다. 이런 삼복더위엔 뭐니 뭐니 해도 이냉치열(以冷治熱)할 시원한 음식이 최고이다. 더운 여름날 손꼽히는 음식 중엔 당연 냉면이 으뜸이리라. 전날 술을 거나하게 마셨다면 더더욱 얼음 육수나 뜨끈한 고기육수를 몇 번씩이나 추가해서 먹을 정도다. 춘천에도 복날 더위를 말끔히 날려줄 맛집이 있다. 스무숲 골목길이 비슷비슷해서 처음 찾아오는 이는 헤매기도 하는데 그 뒷골목에 ‘양구함흥손냉면’이 있다. 

양구함흥손냉면 전경
양구함흥손냉면 전경

알음알음 찾아오는 이들이 꽤 많아 항상 손님이 가득한집, 기다려야만 먹을 수 있는 집이다. 신발을 벗지 않고 앉을 수 있는 원탁이 5개 있고 마루에는 테이블이 7개가 있다. 찾아오는 손님도 다양한데 연세 있으신 분들이 많은걸 보면 자극적이지 않은 회냉면 고유의 맛이 특별해서라고 해야 하지 않을지. 

내가 즐겨 먹는 회냉면은 8천원, 곱빼기는 1만원이다. 한식집에서도 두 그릇을 먹는 나는 당연 곱빼기다. 주문한 냉면이 나왔다. 계란 반쪽, 배 두 조각, 오이에 곁들여 소복하게 쌓아 나온 회 무침 아래 냉면 국수가 수북하니 쌓여있다. 먼저 계란으로 속을 달래고 가위로 면과 홍어무침을 썰어 냉면을 썩썩 비비고, 홍어회 한 점을 얹어 먹으면 홍어의 씹는 맛과 아삭한 차가움에 무더운 여름날 입 호강으로는 더 할 나위 없다. 정말 가슴 속까지 시려오는 계곡수를 맞는 듯한 시원함을 맛볼 수 있다.

계란 반쪽, 배 두 조각, 오이에 곁들여 소복하게 쌓아 나온 회 무침 아래 냉면 국수가 수북한 양구함흥손냉면

회냉면과 함께 인기 있는 홍어무침은 여름철에 제격이라 할 수 있다. 탈이 나지 않는 음식으로 유명하고 열이 많은 사람에겐 열을 내려주는 차가운 음식이니 더운 날 먹기에 더욱 좋다. 관절염에 좋은 황산 콘드로이친이 다량 함유되어 있기도 하다. 더운 여름에 ‘개도 안 걸리는’ 감기에 걸렸을 때 몸에 열을 내려주어 감기를 물리치게 해준다. 단백질 함유량이 많고 지방이 적어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되니 이 얼마나 좋은 음식인가!

특히 ‘양구함흥손냉면’의 홍어무침은 유명세를 띄며 잔칫집 택배 배달로도 유명하다. 전국으로 나가는 홍어회 택배 물량도 만만치 않은데 가격은 1kg에 2만원이다.

여름철 자주 먹는 음식인 회냉면은 건강에도 좋고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되는 여름철 보양식이다. 더위에 딱 맞는 홍어무침이 들어간 시원한 회냉면으로 더운 여름을 슬기롭게 이겨내 보자.

양구함흥손냉면

스무숲1길 42-5 ☎ 263-5582

 이철훈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