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온도탑’ 제막
강원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온도탑’ 제막
  • 유용준 기자
  • 승인 2019.11.25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겨울 강원도 목표 모금액 102억8천만…지난해 160억 달성

지난 20일 춘천시 중앙로터리에서 강원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마련한 ‘희망 2020 나눔 캠페인’ 출범식 및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이 거행됐다.

‘강원도 사랑의 열매’ 홍보대사이기도 한 가수 김진형 씨의 통기타 연주와 노래를 시작으로 문을 연 이날 행사에서는 강원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만우 회장, 한금석 강원도의장, 이재수 춘천시장, 이원규 춘천시의장 등 20여 명이 강원도민을 대표하여 중앙로터리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을 덮어놓은 막을 걷어냈다.

강원도민을 대표해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 참여한 20여 명의 사람들이 막을 걷어내고 있다.
강원도민을 대표해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 참여한 20여 명의 사람들이 막을 걷어내고 있다.

‘나눔으로 행복한 강원’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은 내년 1월 31일까지 73일 동안 도내 18개 시·군을 순회하며 102억8천200만 원을 모금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사랑의 온도탑은 목표 모금액이 100% 달성되면 최고 온도인 100℃를 나타내도록 설정됐다. 

도내 기관·기업들을 중심으로 릴레이 성금 모금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강원랜드가 3억5천만 원, 국민건강보험공단이 5천만 원의 성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한만우 회장은 “지난해 같은 캠페인에서 강원도민들은 160억 원을 성금으로 모아줬다. 이는 평균적으로 한 사람당 1만 원 이상을 낸 것으로, 강원도는 가장 많은 성금을 낸 3개 도 안에 들어간다”고 밝히면서 이번에도 ‘희망 나눔’에 도민들이 함께해 줄 것을 촉구했다.

한편 이 캠페인에는 정기기부, ARS전화(060-700-0577) 기부, 사랑의 열매 모금함 이용, 지역순회 모금 및 사랑의 열매 홈페이지(gw.chest.or.kr) 이용 등의 방법을 통해 동참할 수 있다.

유용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