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열려라, 금강산!
[찰칵!] 열려라, 금강산!
  • 유은숙 시민기자
  • 승인 2019.11.2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을 찍는 시민기자들이 바라본 세상 이야기

언제든 갈 수 있을 거라 생각하고 미뤘던 금강산관광. 그 문이 굳게 닫힌 지 11년. 정치인도, 경제인도 아닌 일반인이 북한 땅을 밟아보는 유일한 길이었던 금강산 관광이 하루빨리 재개돼 평화의 분위기가 고취되길. 지난 18일 고성 평화회의에서.

유은숙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