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의 몽상’ 정현우 19번째 개인전
‘봄날의 몽상’ 정현우 19번째 개인전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0.04.0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7.(화)~16.(목), 5NOTE (스포츠타운길 347-9 중도선착장)

시인이자 서양화가로 활동 중인 정현우 작가가 19번째 개인전 ‘봄날의 몽상’을 연다.

정현우 <사막의 페르소나>
정현우 <사막의 페르소나>

낙타 연작을 포함한 새로운 유화 작품 50여 점을 선보인다. 정 작가의 그림은 아이의 심상心想을 닮았다. 추억과 꿈을 그려온 그는 2018년 화천 동구래마을 창작스튜디오에 입주 후 작품세계에 깊이와 너비를 더해가고 있다.

작가는 2013년 평창비엔날레를 비롯한 다수의 그룹전에 참여했다. 제4회 강원문화예술상을 수상했으며 2014년 동화일러스트 ‘도깨비랑 수수께끼 내기’는 초등학교 국어교과서에 수록됐다. 그림에세이집과 시화집도 펴냈다.

무료 / 010-5374-8856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