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스치는 실바람의 간지러움으로
[찰칵!] 스치는 실바람의 간지러움으로
  • 고학규 시민기자
  • 승인 2020.05.1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을 찍는 시민기자들이 바라본 세상 이야기

코로나19로 인하여 무거웠던 마음의 짐을 내려놓고

오월의 봄내음과 콧잔등을 스치는 실바람의 간지러움으로

마음도 발걸음도 가벼워졌으면….

(퇴계동 이편한 한숲 정원에서)

고학규 시민기자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