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흐러드진 금계국의 상쾌함
[찰칵!] 흐러드진 금계국의 상쾌함
  • 강봉덕 시민기자
  • 승인 2020.06.22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을 찍는 시민기자들이 바라본 세상 이야기

하늘 맑은 유월,
어디를 가도 흔히 보게 되는 금계국의 노란 물결.

정족리 지나는 도롯가에도 흐드러지게 피어
그 꽃말과도 같은 상쾌함을 지나는 이들에게 선사하고 있다.

강봉덕 시민기자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