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잠에 빠져도 좋습니다’ 프로젝트 시공간 ‘달콤한 잠’
‘단잠에 빠져도 좋습니다’ 프로젝트 시공간 ‘달콤한 잠’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0.07.1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19시 30분, 18일 15시 | 축제극장 몸짓

 

“공연을 보다가 깜빡 잠드는 거 매너 없는 행동이 아니에요. 적어도 이 공연에서는요!” 프로젝트 시공간이 관객에게 던지는 엉뚱한 초대 말이다. 무대는 기억, 정육면체, 달콤한 잠 등 세 작품으로 구성된다. 수면을 위한 족욕, 음악, 향기, 시각 등의 자연치료법과 움직이는 이미지 등을 통해 예술적 상상 속에서 휴식을 취하도록 돕는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회당10인으로 관람인원을 제한한다.

공연예약 010-6377-0324, 033-910-8131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