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 숲 길 그리고 찬란한 여름’ 이희영 첫 개인전
‘꽃, 숲 길 그리고 찬란한 여름’ 이희영 첫 개인전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0.08.03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3.~12. | 갤러리 바라(공지로 153)
이희영 〈숲 길〉 

“넉넉하지 않으나 소박한 재주로 어울려 살아갈 수 있는 기회를 주심에 감사합니다.” 이 희영 작가가 첫 개인전을 열며 전하는 인사다.

개천 둑길을 거닐며 만난 수레국, 이름 모를 들꽃, 햇살 가득한 여름 숲길 등 춘천의 자연을 소박하고 섬세하게 담았다.

이 작가는 강원미술대전 특선 4회와 다수의 그룹전·초대전에 참가했으며 춘천여성작가회와 현대사생회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문의 010-9057-2411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