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레는 마음으로 자연을 바라보다
설레는 마음으로 자연을 바라보다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0.09.29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2.~8. | 춘천미술관
윤혜숙 〈청산도에 가다〉 

한국화가 윤혜숙이 2년 만에 세 번째 개인전을 연다. 코로나19가 사람들의 몸과 마음을 할퀴고 있지만 자연은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섭리에 따라 옷을 갈아입으며 우리 곁에 머문다.

작가는 그런 자연에 감사와 설레는 마음을 담아 코로나블루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한다.

문의 241-1856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