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nite Circulation (유한순환), 이승호 세 번째 개인전
Finite Circulation (유한순환), 이승호 세 번째 개인전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0.12.2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25.~31. | 문화공간  ‘역’

기린의 이미지를 통해 현대인을 은유하는 이승호 작가가 신작을 선보인다. ‘Finite Circulation’(유한순환) 전시회는 현대인을 은유하는 기린 조형물에 다양한 기계장치와 오브제를 가미하여 현대인의 비애와 각박한 일상을 풍자한다.

이 작가는 “비대면이 일상이 된 시대 피곤한 현대인들의 모습, 위태롭고 불안한 하루하루를 다람쥐 쳇바퀴 돌 듯 살아가는 모습을 이야기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문의 010-7145-9747

박종일 작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