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흔아홉 시민 ‘춘천’을 이야기하다
아흔아홉 시민 ‘춘천’을 이야기하다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1.01.11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문화재단 문화도시센터가 문화도시 시민 인터뷰 집 《Spring 100, spring!》(사진)을 펴냈다.

지난해 문화도시 예비사업에 참여한 토박이 시민·이주 시민·각 분야 예술가·협동조합원·중간지원조직 종사자(도시재생지원센터·지역먹거리통합지원센터·청년청 등) 등 99명이 주인공이다. 더 많은 시민의 참여를 바라는 마음으로 1명을 비웠다. 그들은 진솔한 춘천살이와 희망, 문화도시에 대해 이야기한다. 또한 춘천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얻는 즐거움도 선사한다. 인터뷰 집을 원하는 시민은 문화도시센터(259-5415)로 문의하거나 1월 중에 열리는 SNS이벤트에 참여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