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봄은 그리 쉽게 오지 않는가
[찰칵!] 봄은 그리 쉽게 오지 않는가
  • 강봉덕 시민기자
  • 승인 2021.02.08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을 찍는 시민기자들이 바라본 세상 이야기

봄은 그리 쉽게 오지 않는가 보다! 칼바람 추위에 눈보라도 잦아들고 따스한 날이 며칠이더니 다시 추워진다는 소식이다. 얼었다가 풀린 강가의 한적한 옛 배터에도 다니는 이 없어 스산하다. 갑갑한 날들은 끊어질 듯 이어지고, 우리는 점점 지쳐만 간다. 어서 겨울지나 일상으로 돌아갈 따스한 봄이 오길 기대해 본다.

강봉덕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