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안의 우주’
‘내안의 우주’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1.08.30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3.~9.9. / 춘천미술관
<송화염>

작가는 5~6월 청정 바닷가 염전에서 우주를 느꼈다. “염전의 생성과 소멸을 통해 나의 내면이 확장되는 귀한 경험을 했다. 자연의 순리와 깊이에 공감하며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이 별을 보는 마음으로 위로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작가는 작품판매금 전액을 장애인 휠체어 지원에 사용할 계획이다.

문의 010-9358-2034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