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내년 예산안 3조3천655억 원 편성
도교육청, 내년 예산안 3조3천655억 원 편성
  • 장수진 기자
  • 승인 2021.11.22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본예산보다 3천351억 원 늘어난 규모
‘교육회복·미래교육 패러다임 대전환·교육 안전망 구축’ 중점

도교육청이 2022년 예산안을 3조3천655억 원으로 편성했다. 

이는 2021년 본예산 3조304억 원보다 3천351억 원 늘어난 규모이다. 도교육청의 2022년 예산안은 ‘코로나19로 인한 교육결손 회복과 미래교육으로의 도약’을 기본방향으로 △교육회복 △미래교육 패러다임 대전환 △교육 안전망 구축  등 중점 투자하는 방향으로 지방교육재정을 집중 투입한다. 

도교육청이 2022년 예산안을 3조3천655억 원으로 편성했다. 사진은 강원도교육청

우선, 모든 학생들의 교육회복 지원을 위해 총 2천986억 원을 집중 편성했다. 교과 보충 등 학습지원 244억 원, 학생 심리·정서지원 261억 원, 과밀학급 해소 20억 원, 직업계고 지원 162억 원, 교원 심리·정서지원 9억 원, 학교운영비 지원에 2천290억 원을 편성했다. 특히, 내년부터 학급당 학생수를 20명 정원으로 조정하여 추진한다. 이는 학생 맞춤형 개별화 지도를 통한 기초교육 강화를 위해 초등학교 1학년에 한해 일반교실 확보가 가능한 학교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그 외 초등학교 1학년 학급당 학생수 적정배치가 필요한 학교에 대해서는 연차적으로 교실 공간 확보와 교원 정원 확보를 통해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미래교육 대비를 위해 1천414억 원을 편성하여 교육여건 조성에 주력한다. 융합형 특별교실 현대화, 컴퓨터 및 교단선진화기기 지원 등 원격·미래교육 학습환경 구축에 159억 원을 투입한다.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구축 및 추진 운영비 1천82억 원, 고교학점제 76억 원, 민주시민교육 교육공동체 참여 확대에 97억 원을 편성했다. 

안정적이고 체계적인 교육 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총 5천593억 원을 편성했다. 누리과정지원 등 유아교육 공공성 강화 1천179억 원, 방역 인력 및 물품 확보 289억 원, 유·초등 돌봄 지원 107억 원, 학교급식환경개선 등 학교교육환경개선 3천634억 원, 취약계층 맞춤형 복지에 384억 원을 편성했다. 이 밖에 교직원인건비, 기관운영비 및 환경개선 등 기타에 2만3천662억 원을 편성했다. 

아울러, 교육청과 지자체 간의 연계·협력을 통해 급식 지원, 방과후 및 돌봄, 교육복지 등 상승 효과를 낼 수 있는 주요 분야를 중심으로 공동사업을 추진해 교육현안 해결과 교육협력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도교육청 전봉주 예산과장은 “2022년도 본예산안은 교육활동 전반의 단계적 정상화 추진을 통한 모든 학생의 교육회복과 온전한 학교 일상회복에 중점을 두었다. 앞으로도 효율적인 재원 배분과 계획적인 지방교육재정 운용을 통해 새로운 교육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교육재정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수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