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춘천산단, 아시아 최대 수제맥주공장 들어선다
동춘천산단, 아시아 최대 수제맥주공장 들어선다
  • 이종혁 기자
  • 승인 2022.05.10 2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춘천시·㈜스퀴즈브루어리 투자협약 체결
1만3천㎡ 규모 국내 수제맥주 시장 선도 기대

강원도와 춘천시는 최근 ㈜스퀴즈브루어리(대표 김대헌)와 춘천 수제맥주공장 신설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스퀴즈브루어리는 2018년 10월 춘천에서 설립된 수제맥주 제조 기업이다. 설립 후 양조장을 조성하여 ‘353라거’를 생산했다. 특히 2020년 ‘말표맥주’를 출시하여 3일 만에 25만 캔의 판매고를 기록, 편의점 전체 맥주분야 매출 3위를 기록했다.

동춘천산업단지 2-2(1)부지에 아시아 최대 규모 수제맥주 공장이 들어선다.     사진 제공=동춘천산업단지 페이스북

이번 투자협약에 따라 동춘천산업단지 내에 2023년까지 375억 원을 투자해 1일 30만 캔을 생산할 수 있는 1만3천200㎡규모의 수제맥주 공장을 신축한다. 이곳에서 ‘353라거’, ‘밤이면 밤마다’, ‘소양강 에일’, ‘스퀴즈 화이트’, ‘춘천 IPA’ 등 다양한 수제맥주가 생산될 예정이다. 

또한, 41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할 계획이어서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홍문숙 경제재정국장은 “지금보다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수제맥주 회사가 춘천에 공장을 설립할 수 있게 돼 기쁘다”라며 “유치된 기업들이 춘천을 거점으로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더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국수제맥주협회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국내 수제맥주 전체 판매액은 2013년만 해도 93억 원에 그쳤지만, 매년 두 자릿수 성장세를 거듭하며 2021년 처음으로 1천억 원을 넘어섰다.

협회 관계자는 “수제맥주 제품 수가 늘어난 데다 편의점 수제맥주 판매가 급증했다”며 “올해 1천800억 원~2천억 원 규모로 커질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한편 ㈜스퀴즈브루어리는 수제맥주 산업의 후발 주자임에도 불구하고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 연속 ‘대한민국 주류대상’ 수상, 전문 양조사 양성을 위한 자체 강의 진행, 춘천 수제맥주공장 신설 투자협약(MOU) 체결 등 활발한 활동을 통해 국내 수제맥주 선도 기업으로의 성장이 기대된다.

이종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