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맞아 사랑으로 마음으로 ‘이웃의 안부를 묻습니다’
명절 맞아 사랑으로 마음으로 ‘이웃의 안부를 묻습니다’
  • 유용준 기자
  • 승인 2019.09.16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소외계층에 꾸준한 음식 전달 봉사

신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신경순)는 지난 4일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관내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24가구에 송편과 과일을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매달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을 대상으로 반찬봉사를 하는 이 협의체는 추석처럼 특별한 행사가 있는 달에는 송편, 과일 등 의미 있는 음식을 이웃에 전달한다. 지난달에는 복날을 맞아 삼계탕을 대접하기도 했다.

지난 4일 신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소외계층 24가구에 송편과 과일을 전달했다. 사진 제공=춘천시
지난 4일 신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소외계층 24가구에 송편과 과일을 전달했다.       사진 제공=춘천시

신동면이 배출한 문인 김유정의 이름을 따 ‘유정봉사단’이란 이름으로 봉사활동을 해왔던 이 단체는 6년 전부터 신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 이름이 바뀌었지만 봉사활동은 지금까지도 변함없이 계속되고 있다. 

협의체의 부위원장으로서 4년 동안 봉사활동을 해 온 신경순 씨는 작년부터 위원장을 맡았다. 30여 명의 협의체 회원들은 신 위원장의 가장 큰 힘이다.

신 위원장은 “오늘도 날이 궂은 가운데 20여 명이나 봉사활동에 함께했다. 매번 차량 지원 등 지원을 아끼지 않는 공무원분들께도 감사드린다”며 소회를 밝히기도 했다.

신 위원장의 작은 소망은 앞으로 소외계층을 더 발굴해 봉사활동을 더 활성화하는 것이다.

유용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