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名 작가들의 독특한 한국화, ‘2019 여백 Return’ 춘천展
22名 작가들의 독특한 한국화, ‘2019 여백 Return’ 춘천展
  • 박종일 기자
  • 승인 2019.11.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29.(금)~12.5.(목), 춘천미술관
김유나 작 '작은일상_그리움'
김유나 작 '작은일상_그리움'

 

여백회는 지역문화의 발전과 확장 그리고 신진작가의 발굴을 위해 1983년에 결성됐다. 한국화를 재해석하는 작업을 주로 해오며 오늘에 이르렀다. 최근에는 서울과 원주로 전시 반경을 넓혔고 올해 다시 춘천에서 ‘2019 여백 Return’ 전시회를 연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22명 작가의 특색 있는 한국화를 만날 수 있다.

무료 /010-8971-0938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