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려진 것들에게 새 생명을, ‘다시-ㅁ’ 전시
버려진 것들에게 새 생명을, ‘다시-ㅁ’ 전시
  • 박종일 기자
  • 승인 2019.12.1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20.(금)~12.28.(토), 터무니창작소 (약사동 94-5)

 

‘다시 마음을 더하다’라는 의미로 약사동 오래된 집과 마을에서 버려진 것들을 이용해서 작가들(류재림, 이재복, 신리라, 배요한)이 재해석한 결과물이다. 약사동에서 터무니맹글이 진행하고 있는 문화적도시재생사업의 시각예술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무료 / 010-9244-1579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