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자스 지방의 세입자〉
〈알자스 지방의 세입자〉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2.04.12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6.~17. / 봄내극장 / 0507-1339-1535

신북읍 별마재마을 주민들이 창작연극을 올린다. 작품은 19세기 프랑스를 배경으로, 세입자와 집주인의 갈등을 통해 관계에 대해 고찰하는 블랙 코미디극이다. 마을주민들과 군인, 지역의 아마추어 예술가들이 주축이 된 ‘신북문화예술공동체’의 두 번째 작품이다.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