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봄의 전령사
[찰칵!] 봄의 전령사
  • 강봉덕 시민기자
  • 승인 2022.04.12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란 색깔로 새봄이 왔음을 알려주는 봄의 전령사 산수유꽃,

길을 걷다가도 마주치고, 아파트 뜰에도 어디서나 흐드러지게 피는 봄의 꽃. 어렵고 힘든 시기를 견디고 있는 우리에게 희망을 갖고 조금만 더 힘을 내라는 듯 올해는 꽃송이도 풍성하고 유난히도 샛노랗게 보인다.

강봉덕 시민기자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