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밖 청소년’ 급식 ‘맛나 박스’ 순항
‘학교 밖 청소년’ 급식 ‘맛나 박스’ 순항
  • 박종일 기자
  • 승인 2020.08.31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꿈드림’, 코로나19 확산에도 매달 두 차례 배달
지원받는 청소년 5월 26명에서 두 배 이상 늘어

춘천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 ‘꿈드림’은 관내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지난 5월부터 먹거리를 배달하는 급식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센터의 행사와 프로그램이 중단될 경우 학교 밖 청소년들의 급식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는데 최근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되며 그 역할이 더 중요해졌다.

‘꿈드림’이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전달할 먹거리가 담긴 ‘맛나박스’들.        사진 제공=춘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 ‘꿈드림’

한 주 분량의 간편 조리식이 ‘맛나박스’에 담겨 매달 1, 3주 목·금요일에 희망 청소년의 집으로 배달된다.

8월에는 지난 6월20일에 비대면으로 이루어진 급식지원 ‘맛나박스’(콘푸라이트·멸균우유·3분카레·3분짜장·콘스프·비빔면)와 검정고시 응시자들을 위한 ‘검고키트’(생수·마스크·컴퓨터용싸인펜·음료·간식·건강식품)가 60여명의 청소년들에게 전달됐다. 지난 5월의 26명에서 두 배 이상 늘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8월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한국인삼공사와 연계하여 건강식품도 포함됐다.

급식지원사업 프로그램 ‘맛나’박스는 춘천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홈페이지와 카카오채널 ‘춘천꿈드림’ 에서 신청 가능하다.

박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